한국시장에 소홀한 애플 아이팟

애플은 최근 MacWorld2008을 통해 아이팟 터치 제품에 1.1.3 펌웨어 업그레이드와 함께 메모, 주식, 지도, 날씨, 메일의 다섯가지 어플리케이션을 공개한 바 있다. 애플은 기존 유저에게는 새 어플리케이션을 $20에 판매하고 있으나 한국 유저는 이것을 유료로도 구입을 할 수 없게 되어 불만이 이어지고 있다. 아이팟의 소프트웨어인 아이튠즈에서 음원을 다운받을 수 있는 '아이튠즈 스토어'가 한국에는 서비스가 되지 않고 있기 때문이라는게 애플코리아의 설명이다. 아이튠즈 스토어는 음원뿐만아니라 동영상, 게임 등 각종 유료컨텐츠도 판매하고 있어 $20에 판매되는 다섯가지 어플리케이션도 한국에서는 구입을 할 수 없다는게 애플코리아의 주장이기도 하다. 애플은 현재 미국, 일본 등 22개 국가에서만 '아이튠즈 스토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세계 MP3P 시장의 50% 이상을 점유하고 있는 애플 아이팟은 유독 국내에서 만큼은 힘을 쓰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세계 어느 나라에 관계없이 아이팟 제품을 구매했다면 모두에게 똑같은 서비스가 이뤄져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는데서 애플의 약소시장에 대한 무성의한 태도를 느낄 수 있다. 이런 서비스에서 나오는 작은 불만들이 결국은 아이팟에 대한 국내 소비자의 거부감을 크게 할 수도 있다.
정식서비스가 이뤄지지 못한다면 터치 유저들은 해킹소스를 이용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팟 터치로 인터넷 전화를 한다

Touchmods가 아이팟 터치의 Wi-Fi를 이용한 VoIP(인터넷전화)기능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했다(1.1 Ver). 이번 버전은 걸려오는 전화를 받을 수도 있게 업데이트 되었다. 최근 삼성 제품에서 블루투스 핸드폰과의 연동으로 MP3P로 전화를 하는 기능은 있었지만 VoIP의 경우 아이팟 터치로 직접 전화를 걸거나 받을 수 있는 기능이다. 물론, Wi-Fi가 되야하고 아이파 터치의 마이크기능을 활성화 시키기 위한 30유로를 지불해야 한다.

아이팟 '핑크'색 나노 3세대 추가

애플이 아이팟 나노 3세대의 핑크색을 추가했다. 얼마전 마이크로소프트는 발렌타인 제품으로 ZUNE80 레드색상을 발표한 적이 있는데 애플은 레드에 이어 핑크까지 추가했다. 이로써 아이팟 나노 3세대의 8GB 제품은 실버, 블루, 레드, 핑크, 브랙, 그린의 여섯가지 색상으로 판매된다.

애플스토어, 새로운 아이팟 터치 판매

애플스토어(apple.co.kr)를 통해 다섯가지의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이 탑재된 아이팟 터치가 판매되고 있다. 메일, 주식, 지도, 날씨, 메모 기능이 추가된 '새' 아이팟 터치는 종전 제품과 동일한 가격이다. 그러나 애플이 아이팟 터치의 이전제품을 가지고 있는 사용자에게는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업그레이드 비용으로 $20를 받는 아이러니함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구버전의 아이팟터치 유저들은 별로 개의치 않는 모양이다. 애플의 정식 어플리케이션이 아니더라도 이미 웹상에 공개된 해킹툴을 통해 이보다 더 많은 기능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어쩌면 이전 사용자들에 대한 애플의 대응일지도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acworld2008] 애플, 1TB의 타임캡슐 공개

애플이 최대 1TB(1테라바이트;약 1024GB)의 '타임캡슐(Time Capsule)'을 공개했다. 이 제품은 Airport Extreme의 역할과 하드드라이브의 기능을 하는 제품으로 500GB와 1TB의 두가지로 판매된다. 이 제품은 풀기능의 Wi-Fi(802.11n)도 탑재되어 아이폰, 아이팟터치, Apple TV, 맥북에어 등과는 무선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스티브 잡스가 타임캡슐의 키노트 연설 중 500GB를 500MB라고 하는 말실수를 해 관람가들이 웃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500GB는 $299, 1TB는 $499로 현재 시중에 나와있는 외장하드디스크와 비교해도 크게 저렴한 가격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