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08] 삼성 TV, 베일을 벗었다!(디자인편)

드디어 삼성의 2008년 TV의 시작을 알리는 일부제품으로 Series 6/7이 공개되었다. 삼성전자의 2008년 TV라인업은 CES2008 개막전부터 각종언론으로 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 특히, 삼성이 공개전부터 더 이상 중국과 일본업체가 단순히 외형적으로도 베낄 수 없는 TV를 만든다고해 '보르도TV'의 성공 이후 어떤 디자인이 나올것인가에 대한 주목을 받았다.

Series 7
삼성전자가 말한데로 통유리를 제품전체에 감싸는 디자인을 취했다. 전체적인 조화를 위해 어느정도의 프레임 두께를 유지하며 제품의 가장자리에 붉은 색 포인트를 준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eries 6
기존 '보르도TV'의 형태를 가장 많이 띈 형태로 Series 7와 마찬가지 가장자리에 붉은색 포인트를 주었다. Series 6의 가장 큰 특징은 TV의 앞부분만은 물론 제품 전체를 고려한 디자인이라는 점이다. 일본제품의 경우 대부분 보이지 않는 부분은 전체적인 디자인의 연결을 하지 않는게 일반적이다. 이 제품도 제품 앞면에 통유리를 씌워 제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DP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