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안내도 하는 완전히 새로워진 아이팟 셔플 3세대


애플이 새롭게 선보인 아이팟 셔플 3세대를 보면 전작의 모습을 버릴때는 이렇게 완전히 떨쳐버리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번에는 제품에 위치한 각종 조작부를 없애고 45.7 x 17.5 x 7.8mm의 정말 작은 크기의 셔플을 만들어냈습니다. 무게도 불과 10.9g에 불과한데 이렇게 없어진 조작부는 번들이어폰에 부착된 컨트롤러로 대신합니다. MP3, AAC, Audible, Apple Lossless, WAV, AIFF 등의 파일을 재생할 수 있고 음악재생시 배터리 지속시간은 약 10시간입니다.

새롭게 VoiceOver이라는 기능을 탑재했는데 이로써 사실상 음악을 무작위로 듣는다는 셔플이 지난 그 이상의 의미를 갖게 됐습니다. 아이튠즈를 이용해 음원에 각종 정보를 입력하고 전송하면 음악 재생시 컨트롤러의 가운데를 누를때 아티스트와 곡명을 음성으로 안내합니다. 아쉬움이 있다면 VoiceOver를 지원하는 14가지 언어 가운데 한국어는 포함이 되어있지 않다는 점인데요. 더 시크한 모습의 셔플 3세대는 환율터널을 지나 국내시장에서 129,000원에 판매됩니다. 이렇게 바뀐 아이팟 셔플의 모습을 보니 이전에 아이리버가 선보인 컨셉 가운데 aplayer라는 제품이 다시 아쉽습니다.
source 애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