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1] 삼성전자, 업그레이드된 4G LTE 갤럭시탭 발표

이번 CES에서는 LG전자, 모토로라, 아수스 등 많은 업체들이 앞다투어 안드로이드 기반의 태블릿을 발표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태블릿 홍수속에서 삼성전자가 이미 지난해 선보인 갤럭시탭은 안드로이드 버전과 사양면에서 약간은 애매한 처지에 놓이게 되었는데요. 삼성전자 역시 이번에 갤럭시탭의 업그레이드판, 아니 옆그레이드판을 선보였습니다.

미국 버라이즌으로 발매되는 이 4G 갤럭시탭은 단순히 LTE 통신망에 연결되는 것만이 다가 아니라 몇 가지 하드웨어 사양도 좋아졌습니다. 우선,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마저도 괜찮다고 긍정할지 모르는 500만 화소 카메라가 탑재돼 기존의 300만 화소에서 업그레이드 됐으며, 허밍버드 프로세서 역시 기존 1GHz에서 1.2GHz로 좋아졌습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탭을 런칭할 당시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까지를 약속했는데, 이젠 허니컴을 보장해줘야할 상황입니다.